당신은 언제 자신이 정상에 있다고 생각하는가? -2

과거엔 좋은 친구들과 사귀었고, 현재 맡은 일에 전념하며, 미래에 대해서 낙관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다면 당신은 이미 정상에 있는 것이다.

1996년 말 NBA 시즌을 마무리지을 때, 마이클 조던은 화려한 갈채와 함께 정규 시즌을 MVP와 챔피언십 시리즈 MVP 트로피를 두 개나 거머쥐는 영광을 안았습니다.

조던은 마이너 리그에서 18개월 동안 야구를 하면서 녹슬었던 농구 감각을 완전히 되찾았던 것입니다.

화려한 이 이야기의 시작은 어땠을까요? 1995년, 시즌 막바지에 시카고 불스 팀에 다시 합류하기로 결정했을 때 그는 이전의 감각을 곧바로 되찾을 수 있을 거라고 자신했습니다. 이어 팀에 복귀했고 자신의 화려한 재능을 다시 선보일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는 많은 시간 동안 자신과 싸워야만 했습니다. 주위의 시선을 한 몸에 받으며 코트에 나섰지만 준결승전에서 만난 올랜도 매직과의 경기에서 그만 패배하고 말았습니다. 그는 자신에 대한 실망감을 쉽사리 떨쳐 버릴 수가 없었습니다. 그러나 바로 그 쓰디쓴 경험이 그에게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해 주는 기회로 작용했습니다.

그것에 대해 조던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작년의 실망은 내가 다시 도약할 수 있도록 새로운 발판을 마련하는 디딤대가 되었습니다.”
심지어 그는 자기에게 그런 계기를 마련해 준 올랜도 매직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합니다. 그에게 있어 그 패배는 더욱 더 강도 높은 훈련에 돌입하게 한 촉매 역할을 했던 것입니다. 마침내 그는 영예로운 정상의 자리에 다시 복귀했으며, 농구에 있어서만큼은 최정상의 선수라는 영예를 다시 안게 되었습니다.

마이클, 당신의 농구 코트로의 복귀를 정말 축하합니다. 당신은 우리 모두에게 인생의 새로운 지침을 하는 주었습니다. “누구든지 노력하면 화려하게 재기할 수 있다는 것을.”

  • 출처 : 시도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할 수 없다 –

답글 남기기